조선대학교, 교육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(LINC 3.0)최종 선정

  • 즐겨찾기 추가
  • 2022.08.18(목) 17:24
교육
조선대학교, 교육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(LINC 3.0)최종 선정
LINC 3.0 수요맞춤성장형 유형으로 선정, 4대 특화분야 선도 산학협력 체계 구축 계획 올해부터 6년간 240억 원 사업비 지원 받아
  • 입력 : 2022. 04.29(금) 15:19
  • 문상준 기자
조선대학교
[헤럴드신문 = 문상준 기자] 조선대학교가 교육부·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'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(LINC 3.0)'에 최종 선정됐다.

해당 사업은 신산업·신기술 분야 미래 인재 양성과 공유·협업 체계 강화를 목적으로 산학연협력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, 유형에 따라 ▲기술혁신선도형 ▲수요맞춤성장형 ▲협력기반구축형으로 나눠 선정했다.

조선대는 산업계 및 미래사회 수요에 부합하는 인재 양성과 기업과의 협업을 지원하는 '수요맞춤성장형'에 선정돼 2022년부터 6년간 24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. 이로서 조선대는 2012년 'LINC'사업 1단계 선정 이후 2017년 2단계 'LINC+'사업, 올해 3단계 'LINC 3.0' 사업 선정을 통해 산학연협력의 고속화 및 공유협업 체계의 혁신을 이뤄간다.

특히 4대 특화분야 ▲바이오헬스 ▲스마트(디지털)융복합 ▲저탄소 녹색(그린) ▲인간중심 서비스 비즈니스 중심의 창의 융복합 인재양성을 추진하고, 지역 밀착형 ICC(기업협업센터)허브 구축을 통한 브랜드 가치제고를 이어나간다.

또한 맞춤형 산학협력 One-stop 서비스 지원을 통한 시너지 효과 창출 및 성과 공유를 확산하고 산학협력의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.

이를 통해 조선대학교는 산학연 기관 간 공유·협업을 통해 지속 가능한 혁신 생태계를 구축하고 대학-산업 동반 상승효과 창출, 산업계 및 지역 기업과 기술개발 및 인재양성 수요 등에 적극 소통할 계획이다.

김춘성 LINC 3.0 사업단장은 "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조선대학교는 앞으로 지역의 교육·연구-기술 공유협업 플랫폼을 구축하고 지역 및 미래산업 대응을 위한 창의 융복합 인재양성, 고부가가치 창출형 기술개발 및 사업화 체계 구축에 힘써 지역사회와 국가를 위한 혁신을 이끄는 대학으로 발돋움 해나가겠다"고 말했다.
문상준 기자 oksan062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