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읍시, 추석 명절 대비 성수 식품 위생관리 강화

  • 즐겨찾기 추가
정읍
정읍시, 추석 명절 대비 성수 식품 위생관리 강화
9월6일까지 유통기한 경과 식품 판매행위 등 집중 점검
  • 입력 : 2022. 08.29(월) 10:06
  • 최종수 기자
정읍시, 추석 명절 대비 성수 식품 위생관리 강화
[헤럴드신문 = 최종수 기자] 정읍시가 추석 명절을 대비해 8월 29일부터 9월 6일까지 제수용·선물용 식품에 대한 지도·점검 활동을 펼친다.

정읍시는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3개 반 9명을 편성해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. 점검 대상은 명절 성수 식품 제조가공업소 19개소와 대형마트 등 기타 식품판매업소 24개소, 전통시장 내 즉석 판매제조·가공업소 53개소다.

중점 점검 사항으로는 식품 등의 제조·가공에 직접 사용되는 기계·기구 등 위생적 관리 여부, 유통기한 경과 식품 판매행위, 원재료 등 사용 원료의 적정 여부, 기타 식품의 위생적 취급 여부 등이다.

이번 점검에서 적발되는 위반업소에 대해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지에서 즉시 시정조치할 계획이다. 또 위생 취약지역인 전통시장에 대해서는 단속 위주의 행정보다 지도·계몽·교육 등을 강화해 전통시장 위생 수준을 향상시키고 판매 식품의 안전성 확보에도 노력할 방침이다.

특히,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고지 등 핵심 방역 수칙에 대한 준수 여부도 함께 살필 계획이다.

한편, 정읍시 관계자는 “추석 성수 식품 위생점검을 통해 비위생적인 식품을 근절하겠다”며 “시민들이 안심하고 성수 식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안전한 먹거리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최종수 기자 hrd299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