무주군, 찾아가는 임업직불제 교육 실시

  • 즐겨찾기 추가
무주
무주군, 찾아가는 임업직불제 교육 실시
임업.산림의 공익기능과 임업인의 역할 등 공유 9월 14일부터 19일까지 해당 교육 미이수자 70여 명 대상
  • 입력 : 2023. 09.19(화) 16:37
  • 문상준 기자
무주군
[헤럴드신문 = 문상준 기자] 무주군은 지난 14일부터 19일까지 각 지역(14일 무풍면, 설천면 / 15일 부남면 / 18일 안성면)을 순회하며 임업 · 산림 공익직접직불제 관련 임업인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.

이번 교육은 온라인 수강이 어렵거나 교육을 이수하지 못한 임업인(임산물생산업, 육림업 등)들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진행된 것으로, 70여 명이 참석해 △임업 · 산림의 공익기능과 임업인의 역할, △공익직접지불제도 운영 및 공익직불금의 지급에 관한 사항, △공익직불금 지급 관련 준수사항, △임업 · 산림의 공익기능과 임업인의 역할을 교육받았다.

무주군청 산림녹지과 산림소득팀 김경미 팀장은 “임업 · 산림 공익직접직불제는 임가 소득을 보전하고 산림의 공익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지난해 10월 1일부터 시행되기 시작했다”라며

“직불금을 받으려면 해당 교육을 2시간 이상 이수(의무)해야 하고 그렇지 않을 경우는 10% 감액된 직불금을 받기 때문에 무주군에서는 찾아가는 교육을 통해 임업인들의 교육 이수율을 높이고 있다”라고 밝혔다. 이어 “임업직불제를 통해 임업인들이 지속 가능하고 안정적인 산림경영 할 수 있기를 바란다”라고 덧붙였다.
문상준 기자 oksan062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