찾아가는 소방안전서비스를 아시나요?

  • 즐겨찾기 추가
독자기고
찾아가는 소방안전서비스를 아시나요?
구례소방서 소방서 유승우
  • 입력 : 2023. 09.25(월) 09:29
  • 헤럴드신문
구례소방서 소방서 유승우
[헤럴드신문] 달력은 9월로 넘어갔지만 아직도 한 낮에는 늦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. 날씨에 아랑곳하지 않고 전남 22개 각 시·군 소방서에서는 생활안전순찰대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.

전남소방본부는 화재 예방·진압에서 구급·구조 활동으로 업무 범위를 확장하고 2015년 소방기본법 개정으로 생활 안전 활동이 추가돼 활동 영역을 넓혀갔는데, 그 활동의 일환이 생활안전순찰대이다.

생활안전순찰대는 2021년 5월 강진·장흥군에서 시범운영을 시작해 그 성과를 바탕으로 전남 전체로 확대 시행했다. 보통 2인 1조의 소방대원이 지역 독거노인 등 재난 취약계층을 직접 방문해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를 미리 찾아 제거하는 역할을 한다.

주요 방문 활동은 ▲주택화재 안전진단 ▲생활 불편 및 위험환경 개선 ▲장애물 제거 및 안전조치 ▲피해복구 ▲소화기, 감지기 보급 ▲생활의료서비스 등이다.

특히, 가을철을 맞아 주택 처마 밑에 형성된 말벌집을 현장에서 제거해 어르신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. 이처럼 세대별 맞춤형 안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종합적인 안전관리를 진행한다.

앞으로도 생활안전순찰대는 재난취약계층의 집 안 구석구석 안전진단에서 안전확보까지 안전을 책임지는 안전 파수꾼이 될 것이다.


헤럴드신문 hrd299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