벌쏘임 사고 주의

  • 즐겨찾기 추가
독자기고
벌쏘임 사고 주의
광양소방서 금호119 안전센터 소방교 조원근
  • 입력 : 2023. 09.25(월) 09:29
  • 헤럴드신문
광양소방서 금호119 안전센터 소방교 조원근
[헤럴드신문] 광양소방서(서장 서승호)는 응급처치 집중 홍보의 일환으로 벌 쏘임 사고에 주의를 당부하고 대처 방법을 홍보한다고 밝혔다.

기온이 높아지면서 벌의 활동이 왕성해지고 야외활동을 하는 사람이 많아져 벌 쏘임 사고 증가가 예상된다는 게 소방서 설명이다.

벌쏘임 예방법은 ▲향수ㆍ화장품 자제 ▲야외 활동 시 흰색 계열의 옷 착용 ▲소매가 긴 옷을 입어 팔ㆍ다리 노출 최소화 ▲벌집 접촉 시 머리부위 감싸고 20m 이상 대피 등이다.

벌에 이미 쏘였다면 신용카드 등으로 살살 긁어 벌침을 제거하고 쏘인 부위를 소독한 후 얼음주머니로 찜질하는 게 통증 감소에 도움이 된다. 특히 독성이 강한 말벌에 쏘였다면 신속히 119에 신고해야 한다.

소방서 관계자는 “안정장비 없이 벌집을 제거하는 건 위험하다”며 “벌집 발견 시에는 직접 제거하려 하지 말고 119에 신고해주길 바란다”고 전했다.
헤럴드신문 hrd299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