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주시, 추석 연휴 종합 상황실 운영

  • 즐겨찾기 추가
제주시
제주시, 추석 연휴 종합 상황실 운영
분야별 7개 상황반 779명 편성해 9월 28일부터 10월 3일까지 운영
  • 입력 : 2023. 09.25(월) 09:30
  • 문상준 기자
제주시, 추석 연휴 종합 상황실 운영
[헤럴드신문 = 문상준 기자] 제주시는 추석을 맞아 시민과 관광객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9월 28일부터 10월 3일까지「추석 연휴 종합상황실」을 운영한다.

종합상황실은 분야별 7개 상황반*에 779명을 편성·운영해 연휴에 일어날 수 있는 각종 상황에 즉각 대처할 계획이다.

주요 내용으로는 ▲비상 진료·재난 및 안전관리 대응체계 강화, ▲물가 안정 관리 및 소비 경제 활동 촉진 유도, ▲시민·관광객 불편 해소 및 편의 제공, ▲취약계층 위문 격려 및 공직기강 확립 등이다. 특히 각종 사건·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건축 공사장, 침수 취약지역, 도로 시설물 등 각종 시설에 대한 사전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.

아울러 원산지 표시 및 가격표시제 지도·점검, 대중교통 운행 안내, 공영 유료주차장 85개소 무료 개방, 생활폐기물 안정적 수거, 상하수도·관광 민원 현장 대응을 통해 시민과 관광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편의를 증진할 계획이다.

제주시 서연지 자치행정과장은 “안전사고 및 생활 민원 해소 등 중점 분야의 꼼꼼한 대책으로 추석 연휴 기간 시민과 귀성·관광객들의 안전과 불편 해소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문상준 기자 oksan062@naver.com